문학동네(잡지)에 대한 검색결과는 건입니다.

eBook (92건)

  • 북카트
  • 확대보기
  • 새창으로 열기
이미지없음

7,500원

370P 적립(5%)

  • 장바구니
  • 바로구매
  • 확대보기
  • 펼쳐보기
  • 새창으로 열기
이미지없음

7,500원

370P 적립(5%)

  • 장바구니
  • 바로구매
  • 확대보기
  • 펼쳐보기
  • 새창으로 열기
이미지없음

7,500원

370P 적립(5%)

  • 장바구니
  • 바로구매
  • 확대보기
  • 새창으로 열기
이미지없음

[잡지] 문학동네 (계간) 2020 가을호 : 뉴웨이브 이후의 뉴웨이브

문학동네 편집부 I문학동네(잡지)I2020.09.24

7,500원

370P 적립(5%)

  • 장바구니
  • 바로구매
  • 북카트

북DB&리뷰 (6건)

[리뷰] 북카페 인 유럽....

작성자: 비의목마름 I 추천수: 3 I 2011.05.20

이 책의 리뷰는 나의 단골 카페에서 초록이 물든 넓은 창을 내려다보며 적고 싶다는 충동이 일었지만, 이런 저런 핑계를 대며 커다란 머그컵에 커피 가득 끓여와 집에서 보이는 창밖의 녹음과 비를 즐기며 쓰려한다. 한 모금 진한 커피의 행복, 작가도 이 맛을 찾아 유럽의 커피점들을 찾아다녔겠지. 그 중에서도 북카페라....유럽엔 북카페가 많은가보다. 계획하고 간...

[리뷰] 나의 문학론

작성자: 美石박준석 I 추천수: 0 I 2011.07.17

소설론   소설을 쓴다는 것은 참으로 어려운 일이다. 철학사상과 다르게 감수성과 지적 절제, 수사적 표현의 난무가 필수이며 무엇보다 창조력이 다재해야 한다. 또한 고통스런 경험을 과거에 많이 겪어야 훌륭한 소설을 집필할 수 있다. 나는 지금껏 여러 편의 소설을 써 왔지만 사실 이는 문학이라고도 부를 수 없는 것이었다. 그러나 이번 순문학 탐정소...

[리뷰] 새벽 세시, 바람이 부나요?

작성자: 두뽀사리 I 추천수: 0 I 2012.10.16

새벽 세시, 바람이 부나요? 다니엘 글라타우어 지음 문학동네 에미 로트너가『라이크』잡지의 정기 구독을 취소하겠다는 이메일을 레오 라이케라는 언어학자에게 잘못 보낸 것이 시작이 되어 매일 이메일을 주고 받게 된 두 사람. 물론 처음에는 서로에 대해 전혀 알 수 없다는 익명성으로 주절주절 많은 이야기들을 떠들게 되고, 가끔은 서로의 컴퓨터 앞에...

[리뷰] 모래평원의 개미들

작성자: 두공주와 I 추천수: 0 I 2011.01.19

  문학동네에서 발간하는 청소년문학문화잡지 『풋,』에서 상금 천만 원을 걸고 매년 벌이는 공모전이 있다. 원고지 500장 안팎의 장편소설로 우리 문학의 기대주를 앞서 뽑고 그로 하여금 뚜벅뚜벅 자신감을 갖고 문학으로 걸어갈 수 있게끔 독려하는 의미에서 책도 출간해준다. 제1회 대회 때는 필자 개인적인 사정으로 출간이 무산되었고 지금 여기 2회 수...

[리뷰] 소셜라이프를 창출하는 뉴욕의 힘

작성자: 꽃다지 I 추천수: 0 I 2009.08.09

  #1 상황 하나. <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>(문학동네, 2009년)를 보면 패션 잡지의 편집장 미란다 프리스틀리가 등장한다. 미국 <보그>지 편집장인 안나 윈투어를 모델로 한 그녀의 영향력은 실로 막강하다. 유명 인사들의 스케줄을 쥐락펴락 하고, 몇 마디 코멘트로 무명 디자이너를 세계적인 디자이너로 바꿔놓는다. 그...

(주) 인터파크
서울특별시 강남구 삼성로 512 삼성동빌딩 10층(삼성동)
대표이사 이기형, 강동화
사업자등록번호 220-81-47821 ㅣ 통신판매업신고 2015-서울강남-01050

사업자정보확인

고객센터문의 전 클릭 ARS 안내도

전화 1577-2555 ㅣ 팩스 02-6924-9050

개인정보보유기간 : 회원탈퇴시까지
개인정보보호책임자 : 윤혜정 cpo@interpark.com

구매안전 서비스

고객님은 안전거래를 위해 현금으로 5만원 이상 결제시 구매자가 보호를 받을 수 있는 구매안전 서비스를(쇼핑몰보증보험) 이용하실수 있습니다.서비스 가입사실 확인

인터파크도서에 등록된 오픈마켓 상품은 그 내용과 책임이 모두 판매자에게 있으며, 인터파크도서는 해당상품과 내용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.